2017 New Year’s Message: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2017 New Year’s Message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2 Peter 3:1-18
Key verses 3:11b-12a

“You ought to live holy and godly lives as you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and speed its coming.”

The title of this New Year’s message is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We all look forward to many good things we wish to happen in the New Year. After the last US presidential election, people not only in America, but all around the world are talking about the prospect of the new American government. These talks reveal people’s hopes in this life. It is natural for us to put our hopes in this world. But we should think about where our true hope is. When true hope shines in our souls, we can overcome the darkness of the world.         

Have you ever heard of the words, “Marana Tha  (Come, Lord)”? These Aramaic words were a greeting among the early Christians (1Co 16:22). By looking forward to the Lord’s Second Coming, they overcame the world and persecutions and gave good influence to the world. We live in a global age in which secularization is rapidly progressing. The world is becoming like Rome in the early centuries in which Christians were a minority. Our Lord said that these times would come (Mk 24:9-12). In the midst of today’s crises, how and for what hope should we live? Apostle Peter spoke about the true hope and the life that is proper for God’s people who have this hope. May the Holy Spirit renew our minds to find a clear goal in life.  

I. The Day of the Lord will come (vv. 1-7, 10)

Look at verse 1. “Dear friends, this is now my second letter to you. I have written both of them as reminders to stimulate you to wholesome thinking.” Apostle Peter wrote two letters to stimulate his readers to wholesome thinking, that is, to a “pure or sincere mind.” Why is wholesome thinking so important? Humans are a thinking being. Our thinking or mind determines our ways and direction in life. How can we have wholesome thinking? Look at verse 2, “I want you to recall the words spoken in the past by the holy prophets and the command given by our Lord and Savior through your apostles.” Peter points us to the words of both the Old Testament and the New Testament. The Bible is about God’s grand plan of salvation, judgment, and restoration of the creation order through Christ. The word of God enlightens our minds to have a right view of the world and the future.

Verses 3-4 warn us of the threat to wholesome thinking; “Above all, you must understand that in the last days scoffers will come, scoffing and following their own evil desires(3). Scoffers are those who deny the Lordship of Christ and his Second Coming (2:1; 4). Whether they identify themselves as religious people or agonistics or atheists, they don’t believe in God’s final judgment. With the rise of secular humanism since the 18th century, some people view that nature is all there is and supernatural entities like God do not exist. Today there are many liberal theologians who deny supernatural accounts in the Bible as unreasonable and unscientific. They invent all kinds of arguments. But verse 3 points out what their real reason is; they want to follow their own evil desires. If our lifestyle contradicts the word of God, we must either repent or deny the word of God. The scoffers are those who choose the latter. They deny God’s sovereignty and intervention in history. They say, “Everything goes on and will go as it has according to natural order” (4).

Verse 5 points out two truths scoffers deliberately forget: “But they deliberately forget that long ago by God’s word the heavens came into being and the earth was formed out of water and by water.” First, God created the heavens and the earth out of nothing by his word. I studied ocean engineering, so let me tell you a bit about water. Genesis 1:2 says, “Now the earth was formless and empty….and the Spirit of God was hovering over the waters.As far as we know, there is no other planet like the earth that contains a vast amount of water. About 71 percent of the earth’s surface is covered with seas and lakes. Water is everywhere in the air, on and under the ground, and in all living creatures. You know that about 2/3 of our body is water. The Mariana Trench in the Pacific, the deepest part of the earth’s oceans, is 6.8 miles (11 kilometers) deep. If the earth surface is flat, water will cover the whole globe to a depth of 1.7 miles (2.7 kilometers). Indeed the earth was formed out of water and by water. Do you like this water science? What is science? It is a study of the order of God’s creation. As Sir Isaac Newton testified, true science leads us to God, not to deny God. Second, there was God’s judgment by a supernatural flood. Verse 6 says, “By these waters also the world of that time was deluged and destroyed.” Much more can be said about Noah’s flood, but I’d like to remind you of one thing—the great amount of water the earth has. Our planet shows traces of the global super-flood.   

Verse 7 reads, “ By the same word the present heavens and earth are reserved for fire, being kept for the day of judgment and destruction of the ungodly.” By the same word, God has preserved the world. Hebrews 1:3 says that it is Jesus, God the Son, who has sustained all things by his powerful word. This reveals the glimpse of the majesty of our Lord. Contrary to what scoffers say, the present heavens and earth are preserved for another judgment to come. The final judgment and destruction of the ungodly will be by fire. As God intervened in nature in the past, he will intervene once more to bring an end to the present world.

When will it happen? Verse 10a reads; “But the day of the Lord will come like a thief.” The day of the Lord was a prime message of the prophets like Isaiah, Ezekiel, Joel, Amos, Obadiah, Zechariah and Malachi. They proclaimed that God would come to judge all nations and peoples, save his people, and restore his reign. These prophecies began to be fulfilled through Christ’s first coming and will be fully realized at his Second Coming. Why is the day called “the day of the Lord (or, day of God)”? If people say to you, “This is your day,” you are in the spotlight, fully known to all people who see you. The day of the Lord will be the day when God fully manifests himself as the Lord and Sovereign Ruler of all creation. Ungodly people neither glorify him as God nor give thanks to him (Ro 1:21). They show contempt for God’s kindness, forbearance and patience, not realizing that God’s kindness is intended to lead them to repentance (Ro 2:4). God cannot be mocked (Ga 6:7). The day will come when God vindicates himself through his righteous judgment. On that day, there will be a great wailing all over the earth.

What will happen on that day? Read verse 10b. “The heavens will disappear with a roar; the elements will be destroyed by fire, and the earth and everything done in it will be laid bare.” The universe will be dismantled and disappear with a roar. The elements that make up the world will melt and dissolve in fire. Can you imagine that dreadful day? Some scientists predict the end of the world by the sun’s explosion, or an asteroid’s collision, or by nuclear war. They say that the nuclear weapons which the five NPT countries own can destroy the earth more than ten times. We know that there is a huge flow of mass molten with tremendous heat inside of the earth. An asteroid collision can cause the end of the world by the heat and fire erupted from the earth’s inside. But the end will come by a far greater universal catastrophe than these. There were remains after the atomic bomb explosion in 1945. But on that day, everything in this world will melt and be burnt up. Possessions that people value like houses, deluxe cars, jewelry, supercomputers and smartphones will be gone without a trace.

The day of the Lord will come unexpectedly like a thief. A thief doesn’t make an appointment. So we watch that our houses may not be broken into. Our Lord Jesus said, “So you also must be ready, because the Son of Man will come at an hour when you do not expect him(Mt 24:44). People in Noah’s time scoffed at God’s warning through Noah. But the flood came as God had said and all the ungodly were destroyed. The day of the Lord will surely come as he said. How then can we be ready?  

II. What kind of people ought we to be? (vv. 8-9, 11-18)

Apostle  asks, Since everything will be destroyed in this way, what kind of people ought you to be (11a)?”  He tells us three things about how we can be ready.

First, look forward to the new heaven and the new earth (vv. 12-13)

In verses 12-14, the word “look forward to” is repeated three times. What do we look forward to? Young people look forward to graduation, marriage, success, and so on. Missionaries and shepherds look forward to raising many spiritual leaders including their children and then retirement. These are all wonderful hopes. But we lose heart when these hopes are not realized. Verses 12-13 exhort us to look forward to a far surpassing and sure hope—the day of God and a new heaven and a new earth: “…as you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and speed its coming. …. But in keeping with his promise we are looking forward to a new heaven and a new earth, where righteousness dwells.The day of God will be the day of judgment for the ungodly. On the other hand, it will be the day of supreme glory for God’s people. There will be a great rejoicing with shouts of victory. What will the new heaven and the new earth be like?

Revelation 21:4b says, “There will be no more death or mourning or crying or pain, for the older order of things has passed away.” In this life, we all suffer much because of our weaknesses and fallen nature. When D. L. Moody was asked if he had any trouble with people, he said, “I have had more trouble with D. L. Moody than with any other man I’ve ever met. If I can only fix him right, I don’t have any trouble with others.”  But in the new heaven and the new earth, we will put on the glorified spiritual body like Christ. Can you imagine how beautiful and handsome you will be? The senior missionaries will be forever young. Now we see the Lord only in part (1Co 13:12). Then we shall see him face to face. How great our joy will be when we meet him and talk with him personally! He will wipe out every tear we shed for him and for the gospel from our eyes. He will reward each of us for what we have done for him (Mt 25:21). All creatures will rejoice as they participate in the glorious freedom of the children of God (Ro 8:21). The lion and the calf, the wolf and the lamb will dance together.” (Isa 11:6-7).

Most of all, there will be righteousness, flowing like a river. This world is full of sufferings and sorrows due to injustice by evil systems and greedy people. We long for political leaders who would fix the problems, only to find out that many of them are the problems themselves. In the new world, however, there will no longer be sin, cruelty, or injustice. God and our righteous King Jesus will be the light. And we will reign with the Lord forever (Rev 22:5). Wow! All of these are fantastic indeed. These promises are sure to come true as God has said. At his trial, Jesus’ final words were, “You will see the Son of Man sitting at the right hand of the Mighty One and coming on the clouds of heaven” (Mk 14:62). In Revelation chapters 20-22, the Lord confirmed the promises that we just shared and said three times, “Look, I am coming soon!” (Rev 22:7,12, 20) In this world, many things attract us. But everything in this world is passing away. Our true hope is in the new heaven and new earth that is eternal. Praise and thanks be to God who gave us this living hope! 

Second, live holy and godly lives (vv. 11b, 14)

The immediate answer to the question, “What kind of people ought you to be?”, is: “You ought to live holy and godly lives” (11b). A holy and godly life is God’s purpose of calling for us (2Pe 1:4, 10). 1 John 3:3 says that all who have the hope of Jesus’ Second Coming purify themselves, just as he is pure. Verse 14 continues, “Since you are looking forward to this, make every effort to be found spotless, blameless and at peace with him.”  Here the words “spotless and blameless” point to Christ, the Lamb of God (1Pe 1:19). This verse calls us to escape all impurities and sins and be united with Christ. This is a very high goal for us. But this is God’s command for us to strive for participating in his divine nature.

As we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we should remember that we will all stand before Christ’s judgment seat. 2 Corinthians 5:10 says, “We must all appear before the judgment seat of Christ, so that each of us may receive what is due us for the things done while in the body, whether good or bad.” During the last US national election, ugly things the president candidates had done were exposed to the public. In Korea, the hidden things which the president and her aids did are being exposed to be judged. Before Christ’s judgment seat, however, everything we did, even our deep hidden motives, will be exposed. So the Apostle exhorts us to make every effort to be holy and at peace with Christ when we appear before him

How can we live holy and godly lives in spite of our weakness? 1 Peter 1:18-19 say, You were redeemed from the empty way of life…. with the precious blood of Christ.” Nothing valuable in the world like gold or diamonds could redeem us from sin. It was only by the most precious blood, the life of the Son of God Incarnate, that we were redeemed. The blood of Christ has power to cleanse our consciences from acts that lead to death (Heb 9:14). We should come to Jesus daily to be sprinkled with his blood.  

1 Peter 4:1 says, “Therefore, since Christ suffered in his body, arm yourselves also with the same attitude, because whoever suffers in the body is done with sin.”. A holy and godly life is not possible with Bible knowledge only. It comes from the life of following Christ who went the way of suffering, death, and resurrection. Apostle Peter said that whoever suffers in the body is done with sin. As we know, Peter didn’t like suffering. After Jesus’ death and resurrection, however, he realized the true meaning of suffering. When he willingly participated in Christ’s suffering, he experienced freedom from sin. Why did it happen. 1 Peter 4:14 says, “If you are insulted because of the name of Christ, you are blessed, for the Spirit of glory and of God rests on you.”

Many of us have suffered for the Lord and his gospel. We can rejoice because our suffering will turn into glory. The Lord said that living for him and his gospel involves losing one’s life, that means, suffering (Mk 8:35). We should ask to ourselves, “Do I suffer for the Lord and his gospel now?” If we do not, we have lost the way of following Christ. David was a man who loved God and his word. After many victories in fierce battles over the years, he thought that he deserved a vacation. So while his army was fighting, he remained in his palace, relaxed, and enjoyed sleeping until late morning. Anyone needs vacations. But there was a problem. When his heart was disarmed, he became spiritually powerless and fell into a terrible sin (2Sa 11:1-5). Who is a successful missionary or shepherd? He/she is the one who is faithful to the end. 1 Corinthians 4:2 says, “Now it is required that those who have been given a trust must prove faithful. As we look forward to the new heaven and new earth, may we faithfully participate in Christ’s remaining suffering that leads to a holy and godly life.     

Third, make the most of every opportunity to share the gospel (vv. 8-9, 15)

Verse 8 says that God’s time scale is different from ours. Then verse 9 explains why the Lord is delaying in his coming: “The Lord is not slow in keeping his promise, as some understand slowness. Instead he is patient with you, not wanting anyone to perish, but everyone to come to repentance.” Verse 15 re-emphasizes this; “Bear in mind that our Lord’s patience means salvation….We must remember that, whatever people call the periods in history, the whole A.D time from its beginning until Jesus’ Second Coming is the age of salvation for all peoples of the world (Mk 13:10). For the past 2,000 years, God has worked through the church to save innumerable people. We were saved because God patiently waited to give us a chance to hear the gospel. God will work until the full number of his chosen people is saved, not missing anyone. We must know that the Lord is delaying every day to save some people. They could be someone in our families, someone in the campuses.

Imagine the cry of those who are falling to the fiery lake of burning sulfur (Rev 21:8). With this description, the Bible solemnly warns us of the dreadful destiny of those who are eternally separated from God. As God is, shouldn’t we be concerned about the people who are heading toward this horrible fate? We must pray for the unsaved we know and we do not know. When God gives us opportunities, we must share the good news with them. The apostle told us not only to look forward to the day of God, but also to speed its coming. How can we possibly speed the Lord’s coming? He said, And this gospel of the kingdom will be preached in the whole world as a testimony to all nations, and then the end will come (Mt 24:14). We can speed the Lord’s coming by preaching the gospel to all peoples.

Have you seen the 1993 Hollywood movie, “Schindler’s List”? The movie was about the story of Oskar Schindler (1908-1974), a German businessman. During the Holocaust, he saved 1,200 Polish Jews by employing them in his factories and protecting them from the Nazis by using his own fortune. The movie ends with his farewell to the Jews who were delivered from death through his efforts. In spite of their hearty gratitude, he says, “I could have got more out…. I could have got more… I threw away so much money…I didn’t do enough!” Pointing to his car and golden Nazi pin, he regretted having kept them. He cried, saying that 10 or more persons could have been saved, had he sold them. By God’s grace, we were saved from death. Many of us have lived as shepherds and missionaries in obedience to God’s calling, and God saved many through our lives. As I look back on my life, my greatest joy and thanksgiving is that I was saved and could live for God’s salvation work for the past 40 years. Had I not lived for the gospel, I would have wasted my life for the things that will be burnt up on the day of God. But I confess that I didn’t do enough. I missed many opportunities to share the gospel with those who needed it. We all would confess the same like Oskar Shindler. May we fully devote the rest of our lives to God’s work, making the most of every opportunity to share the gospel.

Finally, verse 17 calls us to be on our guard not to be carried away by errors. Verse 18 says, “Grow in the grace and knowledge of our Lord and Savior Jesus Christ.” The time is evil. Let’s be awake by looking forward to the day of God every day. As we grow in the grace of our Savior Jesus, we grow deeper in gratitude and righteousness. How deep, wide and high is God’s grace of giving us an eternal life in the new heaven and new earth! As we grow deeper in the knowledge of our Lord Jesus, we come to know his majesty and glory. Then we will yearn for his coming more earnestly. Let’s remember that our only true hope is in the day of God. Let’s live for the things that will not be burnt up, but that will last forever. The message of 2 Peter is that the joy of the living hope is the power of holiness and godliness. With the joy of the true and sure hope, may we all live holy and godly lives, fully devoting ourselves to the work of the Lord. 


2017 신년 메시지

하나님의 날을 사모하라

베드로후서 3:10-18
요절: 3:11하-12상

거룩한 행실과 경건함으로 하나님의 날이 임하기를 바라보고 간절히 사모하라.”

신년 메시지의 제목은 “하나님의 날을 사모하라” 입니다. 우리 모두는 새 해에 소망하는 좋은 일들이 이루어지기를 바라봅니다. 지난 미국 대선 후 미국 뿐만 아니라 온 세계에서 새 미국 정부에 대해 여러가지 기대와 전망을 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기대와 전망은 사람들이 세상에 두고 있는 소망들을 나타냅니다. 우리는 자연스럽게 이 세상에 소망을 둡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의 진정한 소망이 어디에 있는가 생각해 보아야 하겠습니다. 우리의 심령에 진정한 소망이 빛나고 있을 때 세상의 어두움을 극복할 수 있습니다.   

“마라나타 (주여, 오시옵소서)”라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습니까? 이는 아람어로서 초대교회 신자들의 인사였습니다 (고전 16:22). 주님의 재림을 사모하면서, 그들은 세상과 핍박을 이기고 로마 세계에 좋은 영향력을 끼쳤습니다. 우리는 급속히 세속화되고 있는 지구촌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세상은 초대 크리스쳔들이 소수로 살았던 로마세계와 같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주님께서 이러한 시대가 올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마 24:9-12). 오늘날의 위기 속에서 우리는 어떤 소망을 가지고 어떻게 살아야 합니까? 사도 베드로는 우리의 진정한 소망이 무엇이며 이 소망을 가진 신자들이 마땅히 어떠한 삶을 살아야 하는가에 대해 말씀했습니다. 성령께서 우리의 마음을 새롭게 하사 분명한 삶의 목표를 갖도록 도우시기를 기도합니다.

I. 주의 날이 오리라 (1-7, 10)

1절을 보십시오. “사랑하는 자들아 내가 이제 이 둘째 편지를 너희에게 쓰노니 이 둘로 너희 진실한 마음을 일깨워 생각하게 하여…”  사도 베드로는 성도들의 진실한 마음을 일깨우려고 두 편지를 썼습니다. 왜 진실한 마음 또는 생각이 중요합니까? 인간은 생각하는 존재입니다. 우리의 생각 또는 마음은 우리의 삶의 양식과 방향을 결정합니다. 우리가 어떻게 진실한 마음을 가질 수 있습니까? 2절을 보십시오. “곧 거룩한 선지자의 예언한 말씀과 되신 구주께서 너희의 사도들로 말미암아 명하신 것을 기억하게 하려 하노라.”  베드로 사도는 구약과 신약성서의 말씀을 상기시킵니다. 성경은 그리스도를 통해 이루실 구원과 심판, 창조질서의 회복에 관한 하나님의 웅대한 계획을 계시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우리의 마음을 밝혀 바른 세계관과 미래관을 갖게 합니다.

3-4절은 진실한 마음을 갖지 못하게 하는 방해자들에 대해 경고합니다; 먼저 이것을 알찌니 말세에 기롱하는 자들이 와서 자기의 정욕을 좇아 행하며 기롱하여…”  (3). 기롱하는 자들은 그리스도의 주 되심과 그의 재림을 부정하는 이들입니다 (2:1, 4). 그들은 종교인, 또는 회의론자, 또는 무신론자들인데, 공통적인 것은 하나님의 최후 심판을 믿지 않는 것입니다. 18세기 이후 세속적 인본주의가 팽배하면서 어떤 사람들은 자연만이 실재하고 하나님과 같은 초자연적인 것은 존재하지 않는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오늘날 성경의 초자연적인 기사들을 비이성적이고 비과학적인 것으로 부정하는 많은 자유주의 신학자들이 있습니다. 그들은 온갖 논리를 만들어 냅니다. 그러나 3절 말씀은 그들의 진정한 이유가 자기의 정욕을 좆아 살고자 하는 것임을 지적합니다. 우리의 생활이 하나님의 말씀과 상충된다면 우리는 회개하든지 말씀을 부정하게 됩니다. 기롱하는 자들은 후자를 선택한 사람들입니다. 그들은 하나님의 주권과 역사에 간섭하심을 부정합니다. 그들은 “만물이 자연법칙에 따라 항상 그냥 있었고 또 있을 것이다”고 말합니다 (4).

5절은 기롱하는 자들이 고의로 잊으려 하는 두 진리를 말씀합니다; “이는 하늘이 옛적부터 있는 것과 에서 나와 성립한 것도 하나님의 말씀으로 것을 저희가 부러 잊으려 함이로다.”  첫째는 하나님이 그의 말씀으로 무에서 천지를 창조하신 것입니다. 5절은 땅이 물에서 나와 물로 성립하였다고 말씀합니다. 제가 해양공학을 공부했기 때문에 물에 대해 이야기를 좀 하겠습니다. 창세기 1장 2절에 혼돈하고 공허하며 ….하나님수면에 운행하시니라”  말씀합니다. 여기서 수면은 복수(waters)로서 많은 물을 가리킵니다. 우리가 아는 한 지구보다 더 풍부한 물을 가지고 있는 행성은 없습니다. 지구 표면의 71%는 바다와 호수들로 덮여 있습니다. 물은 공기 중에, 지표면 위와 지하에, 모든 생물체 속에 존재합니다. 우리 몸의 약 2/3가 물인 것 알고 계시지요? 바다에서 가장 깊은 태평양의 마리아나 해구의 수심은 11 킬로미터나 됩니다. 지구 표면이 평평하다면 지구 전체는 2.7 킬로미터 깊이의 물로 덮여지게 될 것입니다. 실로 땅은 물에서 나와 물로 성립되었습니다. 이 물 과학이 흥미롭습니까? 과학이란 무엇입니까? 그것은 하나님의 창조질서에 대한 탐구입니다. 이삭 뉴튼 경이 고백했듯이 진정한 과학은 우리를 창조주 하나님께로 인도하며, 하나님을 부인하게 하지 않습니다. 둘째는 과거에 초자연적인 홍수로 하나님의 심판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6절은“이로 말미암아 그때 세상은 넘침으로 멸망하였으되  말씀합니다. 노아 홍수에 대해서는 한가지만 상기해 드리겠습니다—지구가 가지고 있는 엄청난 물의 양입니다. 지구는 곳곳에서 노아 때 있었던 초대형 홍수의 흔적들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7절을 보십시오. “이제 하늘과 동일한 말씀으로 불사르기 위하여 간수하신바 되어 경건치 아니한 사람들의 심판과 멸망의 날까지 보존하여 두신 것이니라.”  동일한 말씀으로 하나님은 세상을 보존해 오셨습니다. 히브리서 1장 3절은 바로 성자 하나님께서 그의 능력의 말씀으로 만물을 붙들고 계시다고 말씀합니다. 이 말씀은 우리 주님의 위대하심을 선포합니다. 기롱하는 자들이 말하는 것과 달리, 현재의 하늘과 땅에 또 다른 심판이 올 것입니다. 경건치 아니한 모든 사람들에 대한 마지막 심판과 멸망은 불로 이루어질 것입니다. 과거에 하나님께서 자연에 간섭하신 것 같이, 다시 한 번 간섭하실 때 이 세상의 종말이 올 것입니다.

언제 이 일이 있게 됩니까? 10상절은 “그러나 주의 날이 도적 같이 오리니  말씀합니다. “주의 날”은 이사야, 에스겔, 요엘, 아모스, 오바댜, 스가랴, 말라기 같은 선지자들의 주요 메시지 였습니다. 그들은 하나님께서 모든 나라와 백성들을 심판하시고 자기 백성을 구원하시며 그의 통치를 회복하실 것을 선포했습니다. 이 예언들은 그리스도의 초림으로 성취되기 시작했고 그의 재림으로 온전히 이루어질 것입니다. 왜 그 날을 “주의 날 (또는, 하나님의 날)”이라고 했을까요? 사람들이 “오늘은 당신의 날입니다”고 한다면 당신이 집중조명을 받고 모든 사람들에게 알려지는 날입니다. 하나님의 날에 하나님께서 자신을 온전히 만유의 주요 주권적 통치자로 나타내실 것입니다. 불경건한 사람들은 하나님으로 영화롭게도 아니하며 감사치 않습니다 (롬 1:21). 그들은 하나님의 인자하심이 자신들을 인도하여 회개케 하심을 알지 못하고 하나님의 인자하심과 용납하심과 길이 참으심을 멸시합니다 (롬 2:4). 하나님은 결코 업신여김을 받지 아니하십니다 (갈 6:7). 하나님께서 그의 의로우신 심판으로 자신을 신원하시는 날이 올 것입니다. 그 날 온 세상에 큰 애곡이 있을 것입니다.

그날에 무슨 일이 일어납니까? 10하절을 읽겠습니다. “그 날에는 하늘이 소리로 떠나 가고 체질이 뜨거운 불에 풀어지고 중에 있는 모든 일이 드러나리로다.”  그 날에 온 우주가 해체되며 큰 소리로 사라지게 될 것입니다. 세계를 이루고 있는 원소들이 불에 녹아 분해될 것입니다. 그 두려운 날을 상상할 수 있습니까? 어떤 과학자들은 지구의 종말이 태양 폭발이나 소행성의 지구 충돌, 또는 핵전쟁으로 올 것이라고 말합니다. 핵무기 비확산 조약 5개국이 가진 핵무기는 지구를 10번 이상 파괴할 수 있다고 합니다. 우리는 지구의 내부에 고열로 융해된 엄청난 양의 용암이 있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행성의 지구 충돌은 내부 물질의 분출로 인한 불과 열로 인해 지구의 멸망을 가져올 수 있습니다. 그러나 세상의 종말은 이들 재난과 비교할 수 없는 우주적 파국에 의해 올 것입니다. 1945년 원자폭탄이 터진 도시에 폐허가 남았습니다. 그러나 그 날에 이 세상의 모든 것이 녹아 불타 없어질 것입니다. 사람들이 귀히 여기는 집, 고급차, 보석, 수퍼컴퓨터, 스마트폰들이 흔적도 없이 사라질 것입니다.

주의 날은 도적같이 예기치 않게 옵니다. 도둑은 약속 없이 옵니다. 그래서 우리는 도둑이 들어오지 못하도록 깨어 문단속을 합니다. 주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이러므로 너희도 예비하고 있으라 생각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 (마 24:44).  노아 시대 사람들은 노아를 통해 주신 하나님의 경고를 기롱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말씀대로 홍수가 왔고 불경건한 모든 사람들이 멸망 당했습니다. 주의 날은 주께서 말씀하신 대로 반드시 올 것입니다. 우리가 어떻게 예비하고 있을 수 있습니까?  

 

II. 우리가 어떤 사람이 되어야 마땅합니까? (8-9, 11-18)

사도 배드로는 묻습니다.  “이 모든 것이 이렇게 풀어지리니 너희가 어떠한 사람이 되어야 마땅하뇨?” (11상) 사도는 우리가 어떻게 예비하고 있어야 하는 가에 대해 세 가지를 말씀합니다.

첫째, 새 하늘과 새 땅을 바라보고 간절히 사모하라 (12-13)  

12-14절에서 “바라보다”는 단어가 세번 반복됩니다. 우리는 무엇을 바라봅니까? 젊은이들은 졸업, 결혼, 성공 등을 바라봅니다. 선교사, 목자님들은 자녀들을 포함하여 많은 영적 제자들을 세우고 은퇴하기를 바라봅니다. 이는 모두 아름다운 소망들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소망들이 이루어지지 않을 때 우리는 낙심하게 됩니다. 12-13절은 우리로 비교할 수 없이 크고 확실한 소망, 곧 하나님의 날과 새 하늘과 새 땅을 바라보라고 말씀합니다; “하나님의 날이 임하기를 바라보고 간절히 사모하라…..우리는 그의 약속대로 의의 거하는바 하늘 바라보도다.”  하나님의 날은 불경건한 시람들에게는 심판의 날입니다. 반면,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그 날은 지극한 영광의 날입니다. 그 때 큰 승리와 기쁨의 외침이 있을 것입니다. 그 날에 우리가 보게 될 새 하늘과 새 땅은 어떤 곳입니까?

요한계시록 21절 4하절은 말씀합니다: “그곳에는 다시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이생에서 우리는 우리의 연약함과 타락한 심성 때문에 많은 고통을 겪습니다. 미국 시카고의 전도자 D. L. Moody 에게 “다른 사람들과 문제는 없나요” 물었을 때, 그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저는 제가 만난 어떤 사람 보다 D. L. Moody와 문제가 많습니다. 제가 그 사람을 제대로 고쳐 놓을 수만 있다면 저는 다른 사람들과 아무 문제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새 하늘과 새 땅에서 우리는 예수님과 같이 영화된 신령한 몸을 입게 될 것입니다. 당신의 아름답고 멋진 모습을 상상할 수 있습니까? 시니어 선교사, 목자님들은 영원한 젊은이들이 될 것입니다. 지금 우리는 주님을 희미하게 봅니다 (고전 13:12). 그 때에 우리는 구주 예수님을 대면하여 뵙게 될 것입니다. 주님을 뵙고 그 분과 인격적으로 대화할 때 우리의 기쁨이 얼마나 크겠습니까! 주님께서 우리가 주와 복음을 위해 흘린 모든 눈물을 우리의 눈에서 씻어 주실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가 주님을 위해 행한 일들에 대해 우리 각 자에게 상을 주실 것입니다 (마 25:21). 모든 피조물들도 하나님의 자녀들의 영광스러운 자유에 동참하게 된 것을 기뻐할 것입니다 (롬 8:21). 사자와 송아지, 이리와 어린 양이 함께 춤을 출 것입니다 (사 11:6-7).

무엇보다도 그곳은 의가 강물같이 흐를 것입니다. 이 세상은 악한 시스템과 탐욕스러운 사람들에 의한 불의 때문에 고통과 슬픔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우리는 이런 문제들을 해결해줄 정치 지도자들을 찾지만 그들 중 많은 사람들이 바로 문제라는 것을 알게 될 뿐입니다. 그러나 새 세상에서는 다시 죄나, 잔혹함이나 불의가 없습니다. 하나님과 우리의 의의 왕 예수님이 빛이 되십니다. 그 곳에서 우리는 주님과 함께 세세토록 왕노릇 할 것입니다 (계 22:5). 와! 이 모든 일들은 참으로 황홀합니다. 이 약속들은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에 온전히 성취될 것입니다. 주님께서 재판 받으실 때 최후 진술로 이 말씀을 하셨습니다; “인자가 권능자의 우편에 앉은 것과 하늘 구름을 타고 오는 것을 너희가 보리라” (막 14:62). 요한계시록 20-22장에서 주님께서 오늘 저희가 나눈 약속들을 확증하신 후에 세번 말씀하셨습니다; “보라, 내가 속히 오리라!” (계 22:7, 12, 20) 이 세상의 많은 것들이 우리의 주의를 끕니다. 그러나 이 세상의 모든 것들은 지나가는 것입니다. 우리의 진정한 소망은 영원한 새 하늘과 새 땅에 있습니다. 우리에게 이 산 소망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와 찬송을 드립니다.     

둘째, 거룩하고 경건한 삶을 살라 (11하, 14)

“너희가 어떠한 사람이 되어야 마땅하뇨?”  질문에 대한 즉각적인 답은 “거룩한 행실과 경건함으로살라는 것입니다 (11하).  거룩하고 경건한 삶은 하나님께서 우리를 부르신 목적입니다 (벧후 1:4,10). 요한일서 3장 3절에 주의 강림의 소망을 가진 자마다 “그의 깨끗하심과 같이 자기를 깨끗하게 하느니라”고 말씀합니다. 14절은 앞에서 점도 없고 흠도 없이 평강 가운데서 나타나기를 힘쓰라 고 말씀합니다. 여기서 “점도 없고 흠도 없이”는 하나님의 어린양 예수 그리스도를 가리킵니다 (벧전 1:19). 사도는 우리에게 모든 부정한 것과 죄를 떠나 그리스도와 연합하라고 말씀합니다. 이는 우리에게 매우 높은 목표입니다. 그러나 이는 신의 성품에 참여하기 위해 투쟁하라는 하나님의 명령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날을 바라볼 때, 우리 모두가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 서야 한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고린도후서 5장 10절은 말씀합니다:  이는 우리가 반드시 그리스도 심판대 앞에 드러나 각각 선악 간에 몸으로 행한 것을 따라 받으려 함이라.”  지난 미국 대선 때, 대통령 후보들이 행했던 추한 일들이 드러나 알려졌습니다. 한국에서도 대통령과 측근들의 숨은 비리가 드러나 재판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서는 우리가 행한 모든 일들, 심지어 마음 속 깊은 동기 까지도 드러나게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사도는 우리가 주님 앞에 평강 가운데 나타날 수 있도록 거룩하기를 힘쓰라고 권면합니다.

연약한 우리가 어떻게 거룩하고 경건한 삶을 살 수 있습니까? 베드로전서 1장 18-19절은 말씀합니다. 너희가 조상의 유전한 망령된 행실에서 구속된 것은…..오직 그리스도 보배로운 것이니라.” 금이나 다이어몬드 같은 세상의 어떤 값진 것들도 우리를 죄에서 구속할 수 없었습니다. 오직 가장 값진 하나님의 아들의 피, 곧 성육신하신 그의 생명으로 우리가 구속함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스도의 피는 우리의  양심으로 죽은 행실에서 깨끗하게 하는 권능이 있습니다 (히 9:14).  우리는 날마다 그의 피뿌림을 받기 위하여 주님께 나아가야 합니다.

또한 베드로전서 4장 1절은 이렇게 말씀합니다; 그리스도께서 이미 육체의 고난을 받으셨으니 너희도 같은 마음으로 갑옷을 삼으라 이는 육체의 고난을 받은 자가 죄를 그쳤음이니...”  거룩하고 경건한 삶은 성경 지식으로만 오지 않습니다. 그것은 고난과 죽으심, 부활의 길을 가신 그리스도를 따르는 삶에서 옵니다. 사도 베드로는 누구든 육체의 고난을 받는 자는 죄를 그쳤다고 말합니다. 우리가 알고 있듯이 베드로는 고난을 싫어했던 사람이었습니다.  예수께서 죽으시고 부활하신 후에 그는 고난의 진정한 의미를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가 자진하여 주님의 고난에 동참했을 때 그는 죄로부터 자유함을 체험하게 되었습니다. 왜 이것이 가능했을까요? 베드로서 4장 14절은 말씀합니다: “너희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치욕을 당하면 복 있는 자로다 영광의 영 곧 하나님의 영이 너희 위에 계심이라.” 

우리 중 많은 이들이 주와 복음을 위해 고난을 받았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받은 고난이 영광이 될 것이기 때문에 기뻐합니다. 주님께서 그와 복음을 위해 살면 “자신의 목숨을 잃을 것이다,” 곧 고난을 받을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막 8:35). 우리는 자신에게 물어보아야 합니다; “지금 내가 주와 복음을 위하여 고난을 받고 있는가?”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그리스도를 따르는 길을 잃은 것입니다. 다윗왕은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사랑한 사람이었습니다. 많은 치열한 전투에서 승리를 얻은 후에 그는 자신이 휴가가 필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그의 군대가 싸우는 동안 그는 궁궐에 남아 아침 늦게까지 잠을 즐겼습니다. 누구든 휴가가 필요합니다. 그거나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가 마음에서 갑옷, 곧 무장을 내려놓았을 때 그는 영적 힘을 잃고 큰 죄악에 빠지고 말았습니다. 성공적인 선교사, 목자가 어떤 사람입니까? 그는 반드시 눈에 보이는 업적을 이룬 사람이 아니라 끝까지 충성하는 사람입니다.  고린도전서 4장 2절은 말씀합니다; 맡은 자들에게 구할 것은 충성이니라.”  우리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바라보면서, 충성스럽게 그리스도의 남은 고난에 동참함으로 거룩하고 경건한 삶을 살아가기를 기도합니다. 

셋째,  세월을 아껴 복음을 전하라 (8-9, 15)

8절은 하나님의 시간이 우리의 시간 개념과 다르다는 것을 말씀합니다. 그리고 9절은 주님께서 왜 오시기를 지체하시는지 설명합니다; “주의 약속은 어떤이의 더디다고 생각하는 같이 더딘 것이 아니라 오직 너희를 대하여 오래 참으사 아무도 멸망치 않고 회개하기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  15절은 이 말씀을 다시 강조합니다: 우리 주의 오래 참으심이 구원 줄로 여기라…” 우리는 그리스도의 초림으로부터 그의 재림 까지의 전A.D 기간이 만민을 위한 구원의 시대임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막 13:10). 지난 2,000여년 동안 하나님께서 교회를 통해 일하심으로 셀 수 없는 사람들을 구원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인내로 기다리셨기 때문에 우리도 복음을 듣고 구원받게 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의 택하신 백성 중 한 사람이라도 잃지 않고 구원하실 때까지 기다리시며 일하실 것입니다. 우리는 주님께서 어떤 사람들을 구원하시기 위해 매일 매일 지체하신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들은 우리 가족들 가운데, 우리가 섬기는 캠퍼스 가운데 누군가일 수 있습니다.

타는 유황 불못으로 떨어지는 사람들의 울부짖음을 상상해 보십시오 (계 21:8). 이 묘사를 통해 성경은 하나님과 영원히 분리될 영혼들의 비참한 운명을 준엄히 경고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그러하심 같이 우리도 그 가공할 운명을 맞게 될 영혼들을 염려해야 하지 않겠습니까? 우리는 우리가 아는, 그리고 모르는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기회를 주실 때 그들에게 복음을 전해야 합니다. 사도는 우리에게 하나님의 날을 바라볼 뿐 아니라 “간절히 사모하라”고 했습니다. 이 단어는 “빨리 오기를 힘쓴다 (speed its coming)”는 뜻입니다.  우리가 주님의 오시는 날을 앞당기는 것이 가능한 일일까요? 주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이 천국 복음이 모든 민족에게 증거되기 위하여 온 세상에 전파되리니 그제야 끝이 오리 (마 24:14). 우리가 모든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파함으로 주님께서 빨리 오시도록 준비할 수 있습니다.

Shindler’s List라는 1993년 할리우드 영화를 본 적이 있습니까? 그 영화는 오스카 쉰들러 (1908-1974)라는 독일인 사업가에 관한 이야기 입니다. 나지 독일의 유대인 학살 동안 그는 유대인들을 자신의 공장에서 일하게 하고 자신의 재산을 써서 그들을 나지로부터 보호함으로써 폴란드에 있던 1,200명의 유대인들을 구출했습니다. 영화는 그의 노력으로 죽음에서 벗어난 유대인들과 작별하는 장면으로 끝납니다. 그들의 마음으로부터의 감사에도 불구하고 그는 말합니다: “더 많은 사람들을 구할 수 있었는데….더 많은 사람들을….나는 많은 돈을 낭비했습니다.…나는 해야할 일을 다하지 못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차와 나지 금배지를 가리키며 그것을 가지고 있었던 것을 후회합니다. 그것들을 팔았었다면 10명 이상을 더 구할 수 있었는 데 그렇게 하지 않은 것으로 인해 흐느낍니다. 하나님의 은혜로 우리는 죽음에서 구원받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선교사, 목자로서의 부르심을 따라 살아왔고 하나님께서 우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을 구원하셨습니다. 제가 저의 생애를 돌아볼 때, 저의 가장 큰 기쁨과 감사제목은 제가 구원을 받고 지난 40년간 하나님의 구원 사역을 위해 살아온 것입니다. 제가 복음을 위해 살지 않았다면 저는 저의 생애를 주의 날에 타 없어질 것들을 위해 낭비했을 것입니다. 그러나 저는 제가 해야 할 일을 다 못했음을 고백합니다. 저는 복음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할 많은 기회들을 놓쳤습니다. 우리 모두가 오스카 쉰들러와 같은 고백을 하리라 생각합니다.  우리가 세월을 아껴 복음 전하는 일에 우리의 남은 생애를 온전히 드리기를 기도합니다.

마지막으로 17절은 우리에게 미혹에 이끌리지 않도록 “삼가라”고 권합니다 (17). 그리고 18절에서 구주 예수 그리스도 은혜 저를 아는 지식에서 자라 가라고 말씀합니다 (18). 세월이 악합니다. 우리가 날마다 하나님의 날을 바라봄으로 깨어 있어야 하겠습니다. 우리가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에서 자라갈수록 감사와 의로움에서 깊어지게 됩니다. 우리에게 새 하늘과 새 땅에서 영생을 주신 하나님의 은혜는 얼마나 깊고 넓고 높은지요! 우리가 주 예수를 아는 지식에서 자라갈수록 그의 크신 위엄과 영광을 알아가게 됩니다. 그러면 우리는 그의 오심을 더욱 간절히 사모하게 됩니다. 우리의 오직 진정한 소망이 하나님의 날에 있다는 것을 기억합시다. 그 날 불에 타 없어질 것들을 위해 살지 않고 영원히 남을 것들을 위해 살아갑시다. 베드로후서의 메시지는 산 소망의 기쁨이 거룩함과 경건의 능력이라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가 확실한 참소망의 기쁨을 가지고 주의 일에 더욱 힘쓰며 거룩하고 경건한 삶을 살아가기를 기도합니다.    

Chapter: